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한국노총, 대구 지역에 마스크 1만장 기부

“어려움 겪고 있는 노동자 위해 모든 지원 아끼지 않을 것”

등록일 2020년02월26일 17시0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대구야 힘내라!!

한국노총은 대구시민과 함께 하겠습니다!

 

한국노총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에 대한 지원에 나섰다.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은 2월 26일(수) 오후 한국노총 대구지역본부를 방문, 김위상 의장 등 대구지역 노조간부들과 간담회를 갖고 마스크 1만장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버스, 택시, 건설, 우정노조 소속 간부들이 함께 했다. 마스크 1만장은 품귀 현상으로 마스크를 구하지 못한 대구․경북 지역 노동자 및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김동명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큰 피해를 입고 있는 대구 지역 노동자와 취약계층에게 부족하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면서 “앞으로도 많은 난관이 있겠지만, 단결과 연대의 정신으로 희망을 잃지 말고 위기를 잘 극복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노총은 코로나19로 인한 노동자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동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대책이 무엇인지 면밀히 살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김위상 한국노총 대구지역본부 의장은 “어려운 걸음 감사 드린다”면서 “마스크 구하기가 매우 어려운 상황”이라고 어려움을 토로했다.

 

이날 대구지역본부는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시민을 위해 한국노총이 ▲고용유지지원금 자격요건 완화 ▲검사비 지원 ▲임대료 및 카드수수료 인하 ▲방역 및 소독비 지원 ▲성금 모금 운동 등에 적극 나서 줄 것을 요청했다.

 

△ 한국노총 김동명 위원장(좌)과 김위상 대구지역본부 의장(우)

 

한편, 한국노총은 코로나19로 인한 대의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우려해 2020년도 정기대의원대회를 취소하고, 26일부터 27일까지 정기대의원대회 안건에 대해 모바일 투표를 실시한다.

 

또한, 한국노총은 25일 코로나19의 창궐로 경제사회 전반과 노동자들에게 미치는 영향을 파악하고, 대응방안 마련을 위한 ‘피해 실태조사’ 공문을 산하조직에 시달한 바 있다.

 

#한국노총 #코로나19 #대구 #마스크

최정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