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산업은행 지방 이전, 반드시 저지할 것

금융노조, 산업은행 지방 이전 반대 대정부 투쟁 선포식 개최

등록일 2022년06월13일 18시0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금융노조가 한국산업은행 지방 이전 저지를 위한 투쟁의 강도를 높여 가고 있다.

 

금융노조는 13일 오후 5시 여의도 KDB산업은행 본점 앞에서 ‘산업은행 지방 이전 반대 대정부 투쟁 선포식’을 개최했다. 금융노조는 8일부터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 내정자의 출근 저지 투쟁도 전개 중이다. 철야농성은 6일차를 맞았다.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은 연대사에서 “대한민국 금융의 핵심 정책금융기관인 한국산업은행의 본점 소재지는 법에서 서울특별시에 둔다고 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윤석열 대통령이 공약으로 한 마디 했던 것이 어이없게도 국정 과제가 되었고, 그 공약과 국정과제 작업에 관여했던 사람이 산업은행 회장으로 내정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산업은행을 부산으로 보내는 게 국익에 도움이 될지 해가 될지 공론화 과정도 없이 국정과제로 결정해 놓고, 낙하산을 내려 보내 밀어붙이면 결국 피해는 국민들과 기업들에게 돌아갈 것”이라며 “법률 개정 이전에 부서나 인력을 불법적·편법적으로 지방으로 내려 보낸다면 한국노총이 결코 좌시하지 않겠다”고 경고했다.

 


△ 연대사 중인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

 

박홍배 금융노조 위원장은 “지난 6일간의 낙하인사 인사 출근저지 투쟁으로 지방이전 저지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주었다”면서 “산업은행 본점은 서울에 둔다는 법을 지키기 위해 금융노조도 끝까지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조윤승 금융노조 한국산업은행지부 위원장은 “대한민국 금융산업의 미래를 위해 끝까지 싸워 지방이전을 반드시 막아내겠다”고 말했다.

 

선포식에서 금융노조 한국산업은행지부는 삭발식을 진행하고, 투쟁결의를 다졌다.

 


△ (왼쪽부터) 금융노조 한국산업은행지부 김광섭 부위원장, 조윤승 위원장, 김천순 수석부위원장

최정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토크쇼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