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협상력 약한 중소기업 대신 중기중앙회가 협상 대행

대·중소기업 납품단가 조정위원회 출범

등록일 2020년05월11일 17시27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중소기업을 대표해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납품대금 조정에 나설 수 있는 대·중소기업 납품단가 조정위원회가 출범했다. 대기업에 휘둘릴 수밖에 없는 중소기업들을 대신해 중소기업중앙회가 납품대금 조정합의까지 직접 나설 수 있는 길이 열릴 전망이다. 

 

중소기업중앙회는 11일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로비에서 대·중소기업 납품단가 조정위원회 출범식을 열고 활동에 들어갔다. 위원회는 앞으로 △업종별 거래현황 모니터링 △원가 가이드라인 분석 △협동조합의 납품대금 조정사례 발굴 등을 추진한다. 중소기업중앙회에 납품대금 조정협의권 부여를 명시하는 하도급법과 상생협력법 법률개정 또한 추진할 예정이다.  

 


 

위원회는 위원장과 부위원장, 제조와 비제조 분야 10개 업종별 위원, 한국노총(노동), 한국생산성본부(원가), 한국회계사회(재무), 민변(법률) 등 4개 분야 공익위원 등 총 17명으로 구성된다.

 


▲ 축사를 하고 있는 한국노총 김동명 위원장

 

한국노총 김동명 위원장은 출범식에 참석해 위원회 출범을 축하했다. 김위원장은 “납품단가인하, 기술탈취 등의 불공정 거래가 근절되지 않고서는 앞으로 대중소기업간 격차는 좁혀지지 않을 것이며, 중소기업 노동자의 열악한 노동조건은 노동자들의 생활은 더욱 어려워지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한국노총은 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납품단가조정위원회 발족뿐만 아니라 불공정거래 신고센터 운영 등을 통해 더욱 발전된 공동 사업을 발굴하고, 함께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날 출범식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의장 △지철호 공정거래위원회 부위원장 등도 참석했다. 
 

이지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