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최저임금시급, 1만원 VS 180원 삭감

최저임금위원회 제4차 전원회의 열려, 노사양측 최초 요구안 제시

등록일 2020년07월01일 13시5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노동계와 경영계가 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제4차 전원회의에서 내년도 최저임금 최초 요구안을 발표했다.

 


 

노동계는 2020년 최저임금 대비 16.4% 인상한 시급 1만원을, 사용자측은 경영계 2.1% 삭감한 8천410원을 각각 제시했다. 

 

노동계는 시급1만원이 비혼 단신 노동자와 1인 가구 생계비 수준이라며, 아직까지 저임금계층의 임금수준이 상대적으로 낮아 격차완화를 위해선 최저임금의 지속적 인상을 불가피하다며 인상이유를 밝혔다.  

 

반면 사용자측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올해 마이너스 성장 가능성,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경영 여건 악화 등을 삭감 이유로 제시했다.

 

이날 회의 이후 노동계는 기자회견을 열고, 사측의 삭감안 제시에 대해 강하게 비판했다. 

이지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