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한국노총, IT 노동자 대상 직장 내 괴롭힘 예방 및 조직화 캠페인 진행

IT 노동자 5명 중 1명 직장 내 괴롭힘 경험 있다

등록일 2019년09월18일 08시4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직장 내 괴롭힘 금지’ 제도 시행 이후에도 갑질 여전

 

한국노총이 17일 ‘IT 노동자 노동환경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IT 노동자 19.4%가 직장 내 괴롭힘을 당했거나 목격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보도자료에서 한국노총은 “이 가운데 이직이나 퇴사를 고민한 경우는 59.6%에 달했으며, 심지어 자살을 고민해 본 경우도 13.6%에 달해 IT 업계의 직장 내 괴롭힘이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또한 “직장 내 괴롭힘 사건에 대해 81.8%가 회사측에서 아무런 조치가 없었다고 응답해 직장 내 괴롭힘 금지 제도 시행 이후에도 회사의 갑질과 피해자에 대한 불이익이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특히 “직장 내 괴롭힘을 경험한 노동자 중 75.1%가 노동조합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다고 응답했다”면서 “IT 노동자들도 노동조건 및 환경 개선을 위해 노동조합이 필요하다는 데에 공감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하여 한국노총 산업안전보건연구소와 조직본부는 9월 18일(수) 오전 8시부터 판교역 일대에서 IT 노동자를 대상으로 ‘직장 내 괴롭힘 산업재해 예방과 조직화 캠페인’을 진행했다.

 

캠페인을 통해 한국노총은 ‘직장 내 괴롭힘 금지’ 제도 시행 안내문과 식료품 등을 배포하고, 노동자들의 안전보건의식 향상과 노동조합의 안전보건 활동의 중요성에 대해 홍보했다.

 

더불어 산업재해 예방 및 노동환경 개선의 주요 대안으로 노동조합 가입을 제안하는 등 적극적인 조직화 캠페인도 동시에 실시했다.

 

한편, 이번 실태조사는 한국노총 산업안전보건연구소에서 2019년 6월부터 7월까지 IT 노동자 1,364명을 대상으로 조사했으며, 최종 결과보고는 10월 경 발표 예정이다.

 

 



 

#직장내괴롭힘 #IT노동자 #판교 #갑질 #산업안전 #산업재해

최정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