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한국노총 제27대 임원선거 대전, 충남·세종지역 합동연설회 열려

후보조 모두 한국노총 위상 재정립 약속

등록일 2020년01월08일 15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제27대 한국노총 임원을 선출하기 위한 선거 운동이 날이 갈수록 열기를 더하고 있다. 출사표를 던진 기호 1번 김만재-허권, 기호 2번 김동명-이동호 후보조 모두 조직확대를 통한 제1노총 위상 재정립을 최우선 해결 과제로 약속했다.

 

한국노총 선거관리위원회는 제27대 한국노총 임원을 선출하기 위한 대전 및 충남·세종지역 합동 연설회를 1월 8일(수) 계룡산 갑사유스텔과 충남·세종지역본부 강당에서 잇달아 개최했다.

 


 

이날 합동연설회는 사전 추첨을 통해 대전지역은 기호 1번 김만재 위원장(금속노련 위원장) - 허권 사무총장(금융노조 위원장) 후보조부터 충남·세종지역은 기호 2번 김동명 위원장 - 이동호 사무총장 후보조부터 연설을 진행했다.

 

기호 1번 김만재 위원장 후보는 “소득주도성장은 가야 할 길을 잃고, 보수세력들은 노동자들이 일하다 죽을 자유를 요구하고 있다”며 “한국노총의 위상을 바로 세우기 위한 역사상 가장 강력한 지도부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노총은 200만 슬로건 걸고 힘차게 달려왔다”면서 “30년 무노조 사슬을 끊고 포스코에 7천여명을 조직하고, 노동탄압을 일삼아 왔던 삼성에 진짜 노동조합의 깃발을 꽂는 등 조직확대에 혼신의 노력을 다해왔다”고 밝혔다.

 

특히 “보수야당이 노동자들의 목을 죄어오지만 온몸을 던져서라도 노동자들을 지켜낼 것”이라며 “올해 1월 1일 전태일 열사와 이소선 어머니 묘역 앞에서 현장과 조직만 보고 가겠다는 약속을 했다”고 강조했다. 

 

기호 1번 허권 사무총장 후보는 “이제 한국노총의 눈과 귀는 철탑 위와 옥상 위에서 위태롭게 버티고 있는 노동조합에 가입하지 않은 수많은 노동들과 함께 해야 한다”며 “한국노총이 노동존중사회의 길을 주도하고 앞서 나가자”고 호소했다.
 
또한 “업종별 책임 부위원장제 시행과 한국노총 사무총국에 조직과 정책을 아우르는 업종별 지원시스템을 구축해 산별 현안 해결을 강력히 지원하겠다”면서 “자랑스러운 한국노총을 만드는 길에 함께 해달라”고 말했다.

 

기호 2번 김동명 위원장 후보는 “100만 조직의 힘을 모아 2천만 노동자와 함께 더 큰 힘으로 무너진 한국노총의 자존심을 세우겠다”며 “한국노총을 통해 나와 당신 그리고 우리 모든 노동자의 삶을 바꿔내겠다”고 말했다.

 

이어 “제1노총 지위 회복은 가장 열악한 비정규직 노동자와 함께 할 때 가능하다”면서 “조직확대 사업에 예산을 투입하여 조직확대 역량을 강화하고, 활동가를 채용해 양성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노동할 권리가 침해되고 노동자의 삶이 위협받는다면, 그 어떤 희생을 치르더라도 반드시 대가를 치르게 하고 강력하게 투쟁 할 것”이라며 “당당한 한국노총, 힘센 한국노총, 강한 한국노총을 만들어 보겠다”고 강조했다. 

 

기호 2번 이동호 사무총장 후보는 “한국노총의 위상을 반드시 되찾겠다는 약속을 드린다”며 “정부 발표 하나로 무기력하게 제1노총의 지위를 내줬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산산히 무너진 100만 조합원의 자존심을 반드시 되찾겠다”면서 “제1노총으로 우뚝 서기 위해 현장활동가를 빠른 시일내에 확보할 수 있도록 예산을 전폭 지원하고, 조직화 만큼은 한국노총에서 확실하게 챙기겠다”고 덧붙이고, “모든 노동자가 한국노총에 쉽게 가입할 수 있도록 전국단위 한국노총 일반노조를 건설하겠다”고 공약했다.

 

앞서 김영복 대전지역본부 의장은 인사말을 통해 “한국노총의 위상이 땅에 떨어져 있어, 한국노총이 새롭게 태어나고 많은 변화가 있어야 한다”며 “새로운 집행부가 한국노총의 위상을 찾아와야 한다”고 주문했다.

 

고석희 충남·세종지역본부 의장도 인사말에서 “한국노총의 변화와 개혁을 이끌어낼 후보들이라는 기대감이 크다”며 “새로운 집행부는 한국노총의 위기를 기회로 삼아 산별과 지역의 대통합 속에 하나된 목소리로 한국노총을 변화시켜 주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김상수 선관위 대표위원은 1월 21일(화) 오후 1시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한국노총 정기선거인대회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합동연설회는 9일 서울, 인천지역본부, 10일 경기지역본부, 13일 제주, 부산지역본부, 14일 경남, 울산지역본부, 15일 대구·경북지역본부, 16일 충북지역본부, 17일 강원지역본부를 순회한다.
 
합동토론회는 11일(토) 오후 2시 한국노총회관 6층 대회의실에서 열리며, 인터넷으로 생중계된다.

 

#한국노총 #선거 #제27대 #임원 #위원장 #사무총장 #선거인대회 #대전 #충남 #세종

최정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토크쇼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