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한국노총 총 단결로 노동법 개악 막아내자

김주영 위원장, 전북지역 현장순회서 전국노동자대회 조직화 독려

등록일 2019년10월01일 15시4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이 전북지역 현장순회에서 정부의 노동정책 후퇴에 대해 강하게 규탄하고, “한국노총의 단결된 힘으로 노동존중사회를 실현하자”고 밝혔다.

 

한국노총은 10월 1일(화) 오후 2시 전북지역본부에서 현장순회 간담회를 열고, 11월 16일 국회 앞에서 개최되는 노동자대회서 노동법 개악을 막아낼 것을 다짐했다.

 

 

이날 김주영 위원장은 특강을 통해 “ILO 핵심협약 비준 정부안이 10월 1일 국무회의를 거쳐 국회로 넘어갔다”면서 “정부안은 단체협약 유효기간 3년 연장, 쟁의행위시 직장점거 금지 등 헌법에서 보장하고 있는 노동권을 심각하게 훼손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지금 국회에서는 ILO 핵심협약의 정부안뿐만 아니라 유연근로 확대 시도 등을 통해 노동자들을 옥죄고 있다”며 “또한 제대로 된 노동시간 단축으로 노동자들의 과로사를 막고, 삶의 질이 개선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위원장은 “산적한 노동현안과 200만 조직화 등 우려의 목소리들이 있지만, 한국노총은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는 조직”이라며 “이번 전국노동자대회에서 우리의 힘을 보여주자”고 당부했다.

 

간담회에 앞서 전북지역본부 안재성 의장은 인사말을 통해 “11월 16일 전국노동자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되어야 우리 노동자들의 권리 쟁취가 가능하다”며 전국노동자대회 참석을 독려했다.

 

한편, 현장과의 소통과 전국노동자대회 조직화를 위한 김주영 위원장의 현장순회 간담회는 10월 2일(수) 광주전남지역에서 이어진다.

 

△ 전북지역 현장순회에서 특강 중인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 인사말 중인 안재성 전북지역본부 의장

 

#한국노총 #김주영위원장 #현장순회 #전국노동자대회 #전북 #노동법

이영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