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삼성화재 부당해고 시도 당장 중단하라 성명

1년 재계약 특고 전환 강요 및 자진퇴사 종용

등록일 2020년11월17일 16시17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16일 오전 삼성화재노조(위원장 오상훈)는 성명을 통해 삼성화재가 계약직 및 무기계약직 노동자들을 상대로 특수고용직 전환을 강요하고 이를 빌미로 자진퇴사를 유도하고 있다며, 부당해고 중단을 촉구했다.

 

노조는 삼성화재가 가입설계지원업무를 전담하기 위해 채용한 530여명의 계약직·무기계약직 노동자들에게 1년 재계약 방식의 특수고용계약관계를 강요하고 이를 거부할 시 기존 업무와 전혀 다른 업무를 배정하고 출퇴근이 어려운 곳, 난이도가 높은 업무를 맡기는 식으로 자진 퇴사를 강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중 약 130여명은 계약 기간을 2년을 넘겨 무기계약직으로 전환된 노동자로 이들을 다시 불안정한 신분의 노동자로 내치려 한다는 것이다.

 

오상훈 위원장은 “올해 노조를 결성하고, 단체교섭을 시작하면서 노조 가입범위에 있는 계약직·무기계약직을 압박하는 행태”라고 말했다.

 

공공연맹과 삼성화재노조는 노동자 부당해고 시도 즉각 중단과 강제직무전환 중단, 노조 무력화 시도 행위 즉각 중단을 촉구하며 강력 투쟁을 예고했다.



 

이상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