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2020년을 새로운 도약의 해로

한국노총, 마석 모란공원 열사묘역과 용산 강제징용자상 참배로 새해 출발 알려

등록일 2020년01월02일 16시2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한국노총이 2020년 경자년을 마석 모란공원 열사묘역 참배로 시작했다. 한국노총은 2020년 1월 2일(목) 오후 마석 모란공원 열사묘역과 용산 강제징용노동자상을 참배하고, ‘국민들과 노동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선택과 집중 통해 새로운 해를 만들어 갈 것’을 다짐했다.

 

△ 전태일 열사 묘역을 참배 중인 한국노총

 

이 자리에서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은 “전태일열사의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라, 우리는 기계가 아니다, 풀빵정신이 연대정신의 가장 기본일 것”이라며 “한국노총이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럴 때 일수록 단결하고 노총의 역할을 깊이 고민하자”고 당부했다.

 

또한 “한국노총의 영원한 전진을 위해 노력하자”며 “김태환열사의 비정규직 연대 정신을 자양분 삼아 비정규직 철폐에도 앞장서자”고 강조했다.

 

이날 한국노총은 마석 모란공원에서 전태일 열사, 이소선 어머니, 김태환 열사, 장진수 열사, 김시자 열사 묘역을 차례로 참배하고, ‘열사정신을 이어받아 2020년을 새로운 도약의 해로 만들자’고 각오를 다졌다.

 

△ 용산 강제징용노동자상을 참배 중인 한국노총

 

한국노총은 마석 모란공원 열사묘역 참배를 마친 후 용산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참배하고, ‘과거청산’을 외쳤다. 김주영 위원장은 “역사를 잊지 말고 되풀이 하지 않기 위해 큰 울림으로 다가오는 강제징용 노동자상에서 매년 참배하고 있다”면서 “한국노총이 역사 속에서 어떤 역할을 할 것인지 역사의 부름에 답하자”고 말했다.

 

#한국노총 #열사참배 #시무식 #신년 #2020년 #경자년

최정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