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한국노총 충남·세종지역본부, 충청남도와 ‘노정 정책 협약’ 체결

산업전환기 민주적 노정관계 수립할 것

등록일 2022년01월21일 11시1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한국노총 충남·세종지역본부와 충청남도가 미래 발전적 노정관계 구축 등 산업전환기 민주적 노정관계 수립을 선언했다.

 

고석희 한국노총 충남세종본부 의장과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19일 도청 상황실에서 노정 정책 간담회를 열고, ‘노정 정책 협약’을 체결했다.

 

△ 협약서에 서명 중인 고석희 한국노총 충남세종본부 의장(우)과 양승조 충청남도지사(좌)

 

이날 한국노총 충남·세종본부와 충청남도는 민주적 노정관계 형성과 노동기본권 보장을 위한 정책 추진에 힘을 모으기로 하고, 8대 과제 14개 세부 사항 이행을 약속했다.

 

협약에는 ▲노정 정책 간담회 정례화 ▲노동자 자녀 장학금 지원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처우 개선 지원금 지급 추진 ▲‘노동 전환 지원 및 노사공동 훈련센터’ 설치·운영 모색 ▲아동 돌봄 노동자 처우 개선 등의 내용이 담겼다.

 

특히 탄소중립 관련 석탄화력발전소 단계적 폐쇄로 인한 하역 노동자 고용 불안과 임금 손실에 따른 보호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한 산업재해 예방을 통한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해 △노동안전보건 관리 체계 강화 △중대재해 관리체계 마련 △노동안전보건 교육 및 현장 점검 강화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간담회에서 고석희 충남·세종지역본부 의장은 “한국노총 충남·세종지역본부는 충청남도와 공동체의식을 가지고 현재 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산업변화 대응과 탄소중립 등 공정한 전환 정책 관련 위원회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정례적이고 효율적인 소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충청남도에서 지역 노동자의 노동권 보장과 노동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 노력해 달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노동권 보장과 노동환경 개선은 경제와 시장 영역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법과 제도를 만들고 이에 바탕한 정책과 사업을 추진하는 정치와 행정에도 책임이 있다”며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지고 노동이 존엄한 사회를 만들어 나아갈 것”이라고 답했다.

 

#충남 #세종 #노정협약

홍성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토크쇼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