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사용자 2023년 적용 최저임금 올해보다 인상하기 어렵다

최저임금위원회, 제6차 전원회의 개최

등록일 2022년06월23일 15시2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위원들이 2023년 적용 최저임금 수준 논의를 앞두고, “올해보다 인상하기 어렵다”는 의견을 냈다. 앞서 노동자위원들은 시급 10,890원(월 209시간 기준 2,276,010원)을 제시한 바 있다.

 

최저임금위원회는 23일 오후 3시부터 정부세종청사에서 제6차 전원회의를 열고, 최저임금 수준 심의에 들어간다.

 


 

이동호 한국노총 사무총장(최저임금위원회 노동자위원)은 모두발언에서 “가구생계비를 핵심 결정근거로 제시한 이번 최초요구안은 최저임금 노동자 가구의 현실적인 인상안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고 밝혔다.

 

이어 “국제적으로 미국, 영국, 독일, 호주, 남아공, 뉴질랜드 등 대다수 나라들이 최저임금을 대폭 인상했다”며 “우리나라 역시 짙게 드리우는 불평등 양극화를 방지하고, 하반기 경제위기로 전이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최저임금을 끌어올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류기정 경총 전무(최저임금위원회 사용자위원) “최저임금 수준 결정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지불능력”이라며 “올해보다 인상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 모두발언 중인 이동호 한국노총 사무총장

최정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토크쇼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