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투쟁현장을 외롭게 두지 않겠다”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 듀폰코리아노조 천막농성장 찾아

등록일 2020년01월31일 14시5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신임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이 31일 울산에서 46일째 파업을 이어가고 있는 듀폰코리아 파업현장을 찾아 투쟁을 격려하고, “끝까지 함께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듀폰코리아 노동조합은 사측의 노조 말살 횡포와 불공정한 성과평가제 폐지 등을 요구하며 투쟁중이다. 노조에 따르면 듀폰코리아는 투명하지 못한 성과평가 시스템으로 임금에 차등을 두어 노동자들을 이간질하고, 김앤장 소속 변호사 등을 앞세워 고소‧고발을 남발하며 교섭을 지연시키고 있다.

 

이에 노조는 지난해 9월부터 부분파업들을 벌이다가 지난달 17일부터 전면파업에 돌입하고, 회사 앞에서 천막농성 등을 벌이며 투쟁하고 있다.

 

△ 듀폰코리아노조 천막농성장을 방문해 격려중인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

 

듀폰코리아노조 정철웅 위원장은 이날 김동명 위원장을 만난 자리에서 “회사가 노조를 인정하고 성실하게 교섭에 나설 때 까지 파업을 이어 나갈 것”이라며, “단식투쟁과 본사상경투쟁 등 할 수 있는 모든 투쟁을 다해 끝까지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명 위원장은 “선거기간이라 제대로 신경 쓰지 못한 것에 대한 미안한 마음을 늘 가지고 있었다”면서 “동지들의 투쟁을 외롭게 하지 않을 것이며, 투쟁승리를 위해 한국노총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 하겠다”고 약속했다.

 


△ 김동명 한국노총 위원장


△ 정철웅 듀폰코리아노조 위원장

 

#한국노총 #듀폰코리아 #화학 #울산 #파업

이지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2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