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전국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 노동조합 설립하다

조교노동자, 1년 마다 재임용 심사… 고용불안 심각

등록일 2019년09월25일 13시3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현행 법 상 조교노동자 노동조합 설립 불가능… 법 개정 투쟁할 것

 

만성적 과로와 고용불안에 시달리던 전국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들이 마침내 노동조합을 설립했다. 

 

전국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들은 지난 9월 22일(일) 설립총회를 열고, 전국국공립대학교 조교 노동조합(이하 노조)을 설립했다. 노조는 고용노동부에 설립신고증을 접수했지만, 교육공무원의 노조 설립을 제한하는 현행 공무원노조법으로 인해 법내 노조 설립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이와 관련하여 한국노총과 노조는 9월 25일(수) 오전 11시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에서 ‘조교노동자 노동 실태와 노조 설립 설명회’를 개최하고, ▲국공립대학 조교노동자 고용형태 ▲노조설립 제한의 부당성 ▲조교노동자 노동실태(사례) ▲노조 설립 추진 경과 및 향후 활동 계획 등을 설명했다.

 

 

조교노동자, 고용불안 문제 심각

 

한국노총과 전국조교협의회가 5월 7일(화)부터 6월 7일(금)까지 전국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 1,445명을 대상으로 온라인을 통해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조교노동자는 겉으로는 안정적인 교육공무원이지만, 실제로는 비정규직 노동자와 다름없이 고용불안에 시달리는 것으로 드러났다.

 

조교노동자들은 해마다 재임용 심사를 받고 있으며, 특히 응답자의 48.3%가 임용횟수에 제한이 있다고 응답해 고용불안이 가중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 과중한 업무와 갑질에 시달려

 

조교노동자들은 과중한 업무와 갑질에도 시달리고 있었다. 

 

직무를 수행하는데 가장 어려움을 겪는 문제가 무엇인지 묻는 질문에 근무시간에 비해 과중한 업무라고 응답한 비율이 50.7%, 교수의 개인적인 업무 지시라고 응답한 비율도 18.5%에 달했다. 특히 조교노동자 4명 중 1명(24.4%)은 업무를 수행하면서 비위(채용, 회계, (성)폭력, 갑질) 사례를 접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차휴가 등 주어진 휴가 사용에도 제약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평소 주어진 휴가 사용 제약에 대한 질문에 응답자의 10.2%가 매우 제약이 있다고 응답했으며, 31.2%가 제약이 있다고 응답해 휴가 사용에 제약이 있다는 응답자는 총 41.4%로 나타났다.

 

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 ‘단결권’조차 보장받지 못해

 

이렇게 열악한 노동조건에도 불구하고 일부 대학회계 조교노동자를 제외한 국공립대학 조교노동자들은 ‘특정직공무원’이라는 신분 때문에 노동기본권 중 가장 기본적인 ‘단결권’조차 주어지지 않고 있다. 

 

정부는 노동조합 가입대상에서 공무원의 직급 제한을 삭제하고, 소방공무원과 퇴직공무원의 노동조합 가입을 인정하는 등을 주요 개정내용으로 하는 공무원노조법 개정안과 고등교육법 상 교원이 노동조합을 설립하고 가입할 수 있도록 하고, 퇴직교원의 노동조합 가입을 인정하는 등을 주요 개정 내용으로 하는 교원노조법 일부개정안을 입법예고 했다. 

 

문제는 정부의 개정안에 여전히 국공립대학교 조교노동자들은 제외되어 있다는 점이다.

 

그러나 조교노동자의 노동기본권을 법관․검사․경찰․군인과 함께 일률적으로 제한하는 것은 기본권 최대 보장의 원칙에도 반할 뿐만 아니라 소방공무원의 단결권을 보장하는 공무원노조법 개정안의 취지에 비춰볼 때 맡은 업무의 성격으로 보든 노동기본권 보장 필요성으로 보든 조교노동자들의 단결권, 단체교섭권은 당연히 인정되어야 한다. 

 

아울러 교원노조법 개정안이 통과될 경우 대학 교수들은 노동조합을 설립하고 가입할 수 있음에도 이들의 지휘․감독 하에 있는 조교노동자들은 노동조합을 설립하거나 가입할 수 없게 되는 불합리가 발생하게 된다. 

 

노조 설립 추진 경과 및 향후 활동 계획

 

한국노총은 이 같은 내용의 공무원노조법 및 교원노조법 개정안에 대한 의견서를 정부에 제출했으며, 향후 국정감사 주요 의제로 다룰 예정이다. 아울러 전국국공립대학교 조교 노동조합은 법내 노조 지위 확보를 위해 서명운동과 함께 청와대 국민청원 등을 통한 법 개정 투쟁에 나설 것이다. 

 

한편 지난 2018년 2월 7개 대학이 참석한 조교노조 설립을 위한 간담회에서 조교노조 설립을 위한 추진위원회가 결성되었고, 노조 추진위원회는 전국 33개 국공립대학이 가입해 있는 전국조교협의회에 노조 설립을 제안했다.

 

2018년 4월 전국조교협의회 정기총회에서 협의회 차원의 노조 설립 추진이 의결되었고, 같은 해 8월 전국조교협의회 임시총회에서 한국노총을 상급단체로 결정했다.

 

이후 노동조합 추진위원회와 한국노총은  노조 설립 관련 사항을 공유하고 노조 설립을 추진해 왔으며, 마침내 지난 9월 22일(일) 설립총회를 거쳐 9월 28일(토) 조교노동자 연구과제 토론회(2시,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와 출범식(4시,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을 가질 예정이다.

 





 

 

황희경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인터뷰 이슈 산별 칼럼

팟캐스트

포토뉴스

인터뷰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